본문 바로가기

Cooking recipe

홈메이드 볼로네제 파스타 ! 샐러리와 당근이 들어가 아삭한 식감

홈메이드 볼로네제 파스타! 

샐러리와 당근이 들어가 아삭한 식감 

 

 

안녕하세요~~ sJSfam 스팸입니다 ^^ 오랜만에 인사드려요~ 

이전 글 답방도 다 못하고 한 주동안 블로그에 간간히 들어와서

새로 댓글 달아주시는 분들 대댓글 달아 드리고는 새 글 발행이 늦어졌습니다. 

 

오랜만에 가지고 온 레시피가 제가 만든 음식은 아니고요~~ 

남편이 만든 볼로네제 파스타 레시피를 가지고 왔습니다. 

저희 남편이 잘하는 음식 중 하나가 볼로네제 파스타인데요~

사실 처음에는 별로 맛이 없었었요 ㅎㅎ 

해보신 분들 아실 테지만 ^^ 보고 따라 해도 잘 안 되는 요리는 잘 안되잖아요~~ 

외국 셰프의 유튜브 방송을 보고 따라 하기 시작해서 이제는 본인만의 레시피로 정착을 했습니다. 

음식도 따라 하다 보면 자신만의 방식으로 자리 잡는 것 같아요. 

 

저는 처음에 스파게티, 파스타를 집에서 만들 때에는 제 마음대로 만들었었거든요! 

양파, 마늘 볶고, 토마토 삶아서 껍질 벗기고 으깨서 같이 넣고, 소고기나 야채 잘라서 같이 넣고 볶는 방식으로 파스타를 만들었었는데, 어느 날 파스타에 도전한다고 하던 남편은 제가 지금까지 먹어봤던 파스타와는 다른 식감의 파스타를 만들어서 가족 앞에 내밀었어요~ 

반응은 정말 모두 다 엄지 척!!이었습니다. 

 

샐러리와 당근이 들어간 볼로네제!! 이게 이태리 정통이라고 합니다. 

사실 저는 잘 모르는데요~'라구'는 이름으로 만들어내는 소스가 나옵니다. 

유튜브에서 이태리 유명 셰프가 하는 방송을 보면서 레시피를 받아 적고 열심히 노력해서 만들어낸 남편의 파스타는 꽤나 맛있었습니다. ㅎㅎ

 

 



홈메이드 볼로네제 파스타! 

<레시피>

*재료: 다진 소고기 600g, 다진 마늘 1스푼, 다진 양파 1개 분량,  토마토 페이스트 시판용 1캔 + 조금 더 

        다진 당근 (1개 분량), 다진 샐러리 2대 (너무 잘게 하면 식감이 없어요) , 와인 1/3컵 (화이트 와인)

        월계수 잎 2-3장, 생바질 조금 -> 없으면 건 바질 (그래도 없으면 패스)  / 건 파슬리  

        올리브 오일 50ml, 설탕 2스푼, 소금 조금, 후추 조금, 버터 30-40g, 파마산 치즈 / 물 1컵 

*순서

1. 예열된 깊은 팬에 기름을 두르고 양파를 볶다가 마늘을 넣고 볶는다. 버터를 이때 조금 넣어도 좋아요.

2. 다진 소고기를 넣고 같이 볶아 준다. <-- 이때 설탕 2스푼 넣기 같이 볶아주세요. 

3. 소고기가 반쯤 볶아질 즈음 다진 당근, 샐러리도 넣어줍니다.

4. 화이트 와인은 1/3컵 넣고 생바질, 원 계수 잎을 넣고 살짝 볶아 준 뒤물을 1컵 정도 넣고 같이 끓여줍니다.

  --> 닭 육수나 소고기 육수가 있다면 물 대 넣어주면 더욱 좋습니다. 없는 경우 치킨 스톡을 사용하셔도 되고, 그냥 물만 넣고 끓여도 괜찮습니다. 

5. 토마토 페이스트를 넣고 약 20-30분 바글바글 끓여주세요.
 
<너무 졸아들면 물 추가, 싱거우면 소금으로 간 맞추기 >
6. 소스가 끓여지는 사이 냄비에 물을 넣고 소금 + 올리브 오일을 1/2스푼 정도 넣어서 끓인 물에 

  파스타를 넣고 끓여 줍니다. (오일을 넣어야 면끼리 안 붙어요~~ 그리고 쫄깃해집니다) 
7. 파스타 소스에 파마산 치즈를 넣고 같이 저어 주세요. (치즈는 원하는 만큼) 

8. 면이 다 익으면 소스를 부은 후 건파슬리와 건바질을 톡톡 뿌려주세요~ 

이제 맛있게 먹으면 되요~~ ^^ 

 

 

 

만드는 과정이 생략되었지만, 레시피 보시면서 천천히 한번 해보세요~ 

그리고, 이태리 정통파스타 처럼 재료를 다 갖추진 못해서 탄생한 레시피로 대폭 줄였지만, 그래도 맛있습니다.!

한번 만들어 드셔보시길 추천해요~~ 

 

오랫만에 파스타 레시피로 인사드렸어요~
여기 못들어 올때도 블로그 이웃님들 만나러 들어가야지~~ 생각이 한번씩 나더라고요 ^^ 

다음 글에는 사는 이야기 가지고 올게요 !! 

태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