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Cooking recipe/Home baking

초등의 레시피 노트 초등도 레시피만 있으면 베이킹 가능!

초등의 요리 레시피 노트 

 

 

안녕하세요~~ ^^ 

스팸입니다.

 

오늘은 저희 집 첫 번째 초등 어린이의 요리 노트를 공개합니다. 

인터넷이 발달하기 전에는 요리책에서 요리 레시피를 얻었어요. 

그 전에는 엄마가 하시는 요리의 '적당히'가 참 애매했는데 

요리 레시피를 블로그와 유튜브 외 다양한 플랫폼에 얻을 수 있게 되었으니 

정말 참 좋은 세상 아닙니까?ㅎㅎ

게다가.. 

만드는 방법도 영상으로 참 잘 나와있잖아요~ 

캬! 

좋습니다. 

딸아이의 베이킹 노트 

 

덕분에 딸아이는 베이킹 순서와 재료들을 빼곡하게 적은 노트가 한 권 생겼어요. 

놀이 유튜브를 잘 못보게 하니까, 요리 레시피와 그림, 과학 카테고리로 궁금증도 풀고, 

한 번씩 뒤적거리면서 자료를 수집하나 봅니다. 

 

만들고 싶은 디저트나 빵, 음식이 생기면 일단 적어요. 

그리고 재료를 따로 쪽지에 적어서 제가 앉아있는 책상에 쓰윽~ 밀어 놓곤 해요. 

그러다가 한번은 같이 사러 가자고 하더라고요. 

그래서 같이 갔습니다. 

저는 주로 베이킹은 비건으로 해서 집에 버터는 소량만 있었는데, 

아이는 버터를 이용한 베이킹을 즐겨해서 버터, 초콜릿, 생크림은 아이에게 필요한 주 재료예요. 

 

이 날에도 생크림과 버터가 필요하다며 사다달라고 부탁을 해서 마트에 가는 길에 사다가 주었습니다. 

열심히 만들어서 구워낸 결과물!! 

두둥.

 

넘 잘 만들지 않았습니까?

홈런볼 같기도 하고요 ㅎㅎ

베이비 슈의 몸체가 완성되었습니다. 

처음에는 휘핑이 어려웠던 아이가 이제는 손휘핑도 제법 해요. 

휘핑기로 하면 팔도 아프고 사방으로 튀어서 싫다면서 

손으로 거품기를 이용해 약 10분정도 걸리는 휘핑도 제법 합니다. 

 

 

사실, 이날 좀 짰거든요 ㅎㅎ 

그래서 내린 특단의 조치가 남은 슈크림 듬뿍 ~~ 올리기! 

그렇게 짠맛을 중화 시켰습니다. 

 

마침 손님이 와서 디저트로 대접했어요~ 

 

사실, 어른도 베이킹을 무척 좋아하는 사람이 아니면 귀찮은 작업인데 아이는 너무 재밌대요. 

과정을 즐기고 있어요~ 

 

무슨 일이든 즐기면서 행복하게 할 수 있는 일이 가장 좋은 것 같아요~ 

 

별아 너는 언제 제일 행복하니? 

 

"음. 수영할때랑 베이킹할 때요!" 

 

저희 아이가 이야기 하는 행복한 순간이에요 ~ 

 

우리 모두 좋아하는 일 하고 살아요!! ^^ 

 

태그